Home  
 
hearkoreaTV  






 
 
국악음반박물관 소장 국악 음반    
매체별 유성기음반(SP) | 10인치 장시간음반(LP) | 12인치 장시간음반(LP) | 컴팩트디스크(CD) | 카세트테입(MC) | 디지털오디오테입(DAT) | 릴테입(Reel Tape)
마이크로카세트테입(MCT) | VHS 비디오테입 | 8mm 비디오테입 | 6mm 비디오테입 | 레이저디스크(LD) | 시디롬(CD-Rom) | 디브이디(DVD) | 기타자료
장르별 단가 | 판소리 | 창극 | 가야금병창 | 거문고병창 | 산조독주 | 산조합주 | 산조기타자료 | 시나위독주 | 시나위합주 | 삼현육각 | 사관풍류 | 사물놀이
민요연주 | 봉장취 | 민속무용 반주음악 | 기타민속기악 | 정가 | 정악기악독주 | 정악기악합주 | 민요 | 불교음악 | 무속음악 | 민속놀이ㆍ연극 | 풍물
전통춤 | 신작국악

 
[YTN-TV] 국악음반박물관 발굴 소장 판소리 무숙이타령 온전한 필사본 발견 보도 방송
  hkrjmms20160530YTNTV.jpg(사이즈:169.5KByte)
[YTN-TV] 2016년 5월 30일 방송.
임수근 기자 "판소리 '무숙이 타령' 온전한 필사본 발견"
전승이 끊어진 조선시대 판소리 무숙이타령 사설이 기록된 『게우사(戒友詞)』 희귀 문헌을 국악음반박물관이 2016년 5월 25일 완전한 상태의 필사본으로 처음 발견 구입하여 소장하게 됨.
이 문헌을 YTN-TV이 국악음반박물관 현장 취재, 국악음반박물관 노재명 관장 인터뷰 보도 방송.

[앵커]
판소리 12마당 중 지금은 불리지 않는 '무숙이 타령'이란 게 있습니다.
건달인 무숙이가 한 기생의 기지로 거듭나게 된다는 내용인데요, 이 '무숙이 타령'을 글로 옮긴 사설((辭說) 이 훼손되거나 빠진 부분 하나 없이 온전한 상태로 발견됐습니다.
'무숙이타령'을 되살릴 수 있는 중요한 기초 자료이자 19세기 서울의 가무악 연희 형태 고증에 귀중한 자료가 될 전망입니다.
임수근 기자입니다.
[기자]
이번에 발견된 판소리 '무숙이 타령'의 사설((辭說)입니다.
판소리 12마당의 하나로 창은 전하지 않고 계우사(戒友詞)라는 제목으로 가사, 사설만 전해 오고 있습니다.
정갈한 한글 흘림체의 '무숙이 타령'은 1890년 고종 27년에 필사한 것으로 추정됩니다.
1985년 공개된 원광대 박순호 본과는 달리 훼손되거나 유실된 장이 없이 내용이 완전합니다.
[노재명 / 국악음반박물관장 : 완전하게 가사를 알 수 있게 돼서 앞으로 무숙이 타령을 본격적으로 복원하는 데 소실된 판소리를 살려낼 수 있는 가능성이 굉장히 높아졌다고 보입니다.]
박순호 본에서는 판독이 어려웠던 무숙이 묘사 부분입니다.
김무숙의 지체가 중인(中人) 중에 높고 모습이 장안의 갑부요 잘 생겼다는 부분을 명확하게 확인할 수 있습니다.
'무숙이 타령' 필사본은 우춘대와 서덕염, 최석황 등 초기 명창들의 특징을 기록한 사료로도 가치가 높습니다.
[노재명 / 국악음반박물관장 : 다른 문헌이나 구전에 안 보이는 명창분들의 성함이 적혀있는데 실존했던 명창분들하고 나란히 기록돼 있는 것으로 봐서 그 사람들이 가상의 인물들은 아니고 실존했던 인물로 보입니다.]
'왈자 타령'으로도 불리는 '무숙이 타령'은 방탕한 생활을 일삼는 한량 무숙이를 기생 의양이 올바른 길로 인도한다는 내용입니다.
이번에 완전한 내용의 무숙이 타령이 발견됨으로써 유실된 판소리 복원이 한층 힘을 받게 됐습니다.
YTN 임수근입니다.

2017-08-02
 

Powered by GodoTech
Copyright (C) 2000 국악음반박물관 All Rights Reserved.